#1 익명
신고 삭제
국민이 수사기관인 검찰과 경찰에 대한 신뢰도가 부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법기관인 법원도 예외는 없었다.
1일 쿠키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정치권에 연이은 압수수색과 영장 발부, 정치인 송치 등 대규모 수사가 이뤄지고 있다. 최근 여론조사에서 법원과 검찰, 경찰의 신뢰도가 과반이 부정적으로 평가했다. 전문가는 이 이유로 ‘사법·수사의 정치화’를 지목했다.


쿠키뉴스 의뢰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데이터리서치가 지난달 27~28일 전국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법원 재판 판결 신뢰도’를 질문한 결과 신뢰하지 않음이 56.1%로 신뢰함 41.0%에 비해 높게 나타났다. 


‘검찰수사 신뢰도’에서는 ‘신뢰하지 않음’이 59.5%로 ‘신뢰함’ 39.5%에 비해 높았다. 경찰은 신뢰하지 않음이 67.0%로 신뢰함 30.5%에 비해 두 배 높았다. 이는 모두 오차범위 밖이다.


정치권에 연일 수사기관들의 수사 소식이 들려오고 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사법리스크를 시작으로 노웅래 민주당 의원, 하영제 국민의힘 의원 등이 압수수색 대상이 됐다.


경찰도 정치인 수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송영길 전 민주당 대표를 비롯해 진성준 민주당 부대표 등을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검찰에 송치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 이태원참사 후 사전 예방과 현장 대응이 미흡했던 것으로 알려지면서 여론이 악화됐다.


사법기관인 법원도 정치적 문제에서 자유롭지 않다. 이재명 대표의 최측근으로 알려진 김용 전 민주연구원 부위원장과 정진상 민주당대표 정무조정실장의 압수수색 영장을 두고 민주당 지지층의 비난이 쇄도했다.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의 비상대책위원회 가처분 인용 후 국민의힘측은 강하게 반발했다.


전문가는 국민이 이해하기 어려운 결과들이 이어지면서 더 큰 신뢰를 잃었다는 평가다. 정치 저관여층에서도 문제를 느낄 정도로 매일 정치권 수사가 이뤄지는 점도 원인이 됐다고 분석했다.


최요한 시사평론가는 지난달 30일 쿠키뉴스와 통화에서 “정치권 전반에 퍼진 수사와 재판 등은 정치를 모르는 사람도 이상함을 느낄 정도가 됐다”며 “연일 정치권에 사법이 개입되는 보도가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최 평론가는 “최근 여론조사인 만큼 이태원참사와 이재명 대표의 사법리스크, 정치사건의 판결 등이 영향을 줬을 것”이라며 “법을 다루는 기관의 특성상 국민은 법원과 검찰, 경찰을 묶어서 판단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연이은 정치적 사안에 대한 수사와 영장 발부 등이 사법·수사의 정치화로 보일 수 있다”고 지적했다.
추천
#2 익명
22.12.01 09:04:19 신고 삭제
대구는 무한지지합니다
#3 익명
22.12.01 10:11:48 신고 삭제
윤도리가 나라 개판 만드네 어휴
댓글확인

날짜 제목 작성자 댓글 조회수 추천
오늘 잡부 개밥을 만들어야 4
익명 1 분 전 1,027 7
오늘 김나도 병신새끼 플판왔네 ㅋㅋㅋㅋㅋ 8
익명 2 분 전 1,151 6
오늘 김나도 방 날리남ㄷㄷ 3
익명 2 분 전 46 3
오늘 김나도방 날리남 2
익명 4 분 전 114
오늘 그동안 블랙충 타령하는게 김나도 씨발련이었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7
익명 10 분 전 1,128 5
오늘 갤럭시만 써본 플붕이다. 아이폰 질문점 3
익명 11 분 전 106
어제 오늘도 내가 이겼소 보쌈중짜 사식이요.jpg 16
익명 16 분 전 2,057 6
오늘 국민의힘 윤석열, 또 '가스공사에 -3000억 빚더미 핵폭탄 투하;.sns 5
익명 22 분 전 1,031 6
오늘 잡부야 등기받았냐고? 22
익명 38 분 전 1,982 19
오늘 상쓰도 아이폰쓰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익명 40 분 전 175
오늘 [단독] 이태원 유가족 '광화문 추모공간' 요청, 서울시 '불허'…'광화문 갈등' 재현 우 2
익명 48 분 전 286
오늘 플판러들과 시청자들이 잡부를 절대 이길 수 없는것 2
익명 1 시간 전 602
오늘 “올 성장률 1.5% 불황 국면 진입”
익명 1 시간 전 344
오늘 여기 첨와보는데 와무우 김나도 정치글 딱 이거 3개로 돌아가는 게시판이네 3
익명 1 시간 전 777
오늘 라도야 이제 주식 시즌이다 6
익명 1 시간 전 901
오늘 김나도 미워하지마라 2
익명 1 시간 전 1,039
오늘 무식한놈아 곧 그날이 다가온다... 1
익명 1 시간 전 514
오늘 김나도는 와무우에게 열등감이 많다 2
익명 1 시간 전 1,095 6
오늘 속보) 나도티비 게시판 난리남.jpg 7
익명 2 시간 전 1,108 1
오늘 와무우: 으음~~ 양념이 훨씬더 맛있습니다 3
익명 2 시간 전 1,022 6
오늘 속보)와무우 시청자가 32인치 모니터 안쓰는거준다네 9
익명 2 시간 전 1,170
오늘 경상도 2찍
익명 2 시간 전 864 1
기본글
추천글